한국인, 다국적 마약 밀매단 베트남 공안부 체포

강충인 2020-07-21 (화) 04:57 3개월전 257

938ac5a6576416487a00d7f26fa01726_1595275050_1297.jpg
 베트남에서 발견된 대량의 필로폰이다.

 

[오코리아뉴스=강충인기자] 한국인이 이끄는 다국적 마약 밀매단이 20(현지시간) 베트남 공안부에게 체포됐다.

 

베트남 공안부 마약 담당 경찰은, 20(현지시간) 다국적 마약 밀매단 7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베트남 공안부는, 20일 오전 030분쯤 호찌민시 깟랏 항구에서 인천으로 향할 예정인 컨테이너에서 바위에 숨겨진 필로폰이 대량으로 발견됐다고 전했다.

 

현지 경찰은 이어, 호찌민 시내 5곳을 급습해 다국적 마약 밀매단을 체포하고 마약 40을 압수했다고 덧붙였다.

 

베트남 경찰은 체포된 용의자들의 국적은 한국인 2명과 중국인 2, 베트남인 3명 등이며, 한국인 김 모(60) 씨가 이 마약 밀매단을 이끌어왔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c)오코리아뉴스,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