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란치스코 교황, 동성 커플에 대한 법적보호의 필요성 강조

김정하 2020-10-22 (목) 04:00 1개월전 186  

2dd0cc936a32f396cb13c19cbb8a5ab5_1603306801_7834.jpg
프란치스코 교황이다.

 

[오코리아뉴스=김정하기자] 프란치스코 교황은 21(현지시간), 로마국제영화제 개막작으로 상영된 다큐멘터리 '프란치스코'에서 동성 커플에 대한 법적보호의 필요성에 대하여 강조했다.

 

로이터 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교황은 "동성애자들도 주님의 자녀들이며 하나의 가족이 될 권리를 갖고 있다"면서 "동성애자라는 이유로 버려지거나 불행해져선 안 된다"고 말하며, "우리가 만들어야 하는 것은 동성 커플의 결합을 인정하는 법이다. 이는 그들이 법적으로 보호받는 방법"이라며 "나는 이를 지지한다"고 부연 설명했다.

 

AP통신은 교황이 2013년 즉위 이래, 동성 커플의 법적 보호를 공개적으로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교황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대주교로 있을 당시 동성 결혼 합법화에는 반대하면서도 시민으로서 이들의 권리를 보호해야 한다는 입장을 견지했지만 교황 즉위 이후 공개석상에서는 이를 한 번도 언급하지 않았다.

 

<저작권자(c)오코리아뉴스,무단 전재-재배포 금지>